Back
하늘을 나는 매머드 대형수송기의 세계
작성일 2014-09-11 14:44 이름 admin
FILE BBS_FILEqna.jpg
폰트확대 폰트축소
지난주 발매된 주간조선 신무기 리포트에선 대형 전략수송기 문제에 대해 다뤄봤습니다.

관련 기사입니다. 하늘을 나는 매머드, 대형 전략 수송기의 세계 지난해 12월 22일 남수단에 파견된 유엔평화유지군 한빛부대와 서울 용산의 국방부에 비상이 걸렸다. 반군 1000여명이 한빛부대가 주둔한 남수단 종글레이주 보르로 접근하고 있다는 급보가 날아들었기 때문이다.
탄약이 부족했던 한국군은 이튿날 유엔을 통해 현지 파견 일본 자위대의 소총탄 1만발을 긴급 공급받았다. 해외 파병 한국군이 탄약 등 자위대의 무기를 제공받은 것은 처음이었고 이를 둘러싸고 논란이 일었다. 중국 신형 Y-20 수송기중국 신형 Y-20 수송기.우리 군에선 탄약과 보급물자를 실은 C-130 수송기의 급파를 결정했지만 이 수송기는 12월 25일 한국을 출발해 27일에야 남수단 주바공항에 도착했다.


C-130 수송기는 세계에서 가장 널리 사용되는 중형 수송기이고 우리 군이 보유한 수송기 중 가장 크다. 하지만 최대 탑재량은 20t 수준이고, 단번에 우리나라에서 남수단까지 비행하기 어려워 도중에 몇 차례 기착, 연료 보급 등을 받아야 했기 때문에 남수단까지 이틀이나 걸렸다. 이에 따라 당시 군내에선 “우리에게도 미국 C-17 같은 대형 수송기가 있었더라면 남수단 한빛부대에 신속하게 탄약 등을 공수할 수 있었을 텐데…”라는 얘기들이 나왔다. 군 수송기는 인원과 장비, 물자를 신속히 이동시키는 공수작전에 사용된다. 대륙 간 비행능력을 가지면서 전쟁 수행에 필요한 물자를 후방의 주요 기지까지 수송할 수 있는 전략 수송기와, 작전지역 내에서 부대를 이동 배치시키고 장비와 물자를 수송하는 전술 수송기가 있다. 전략 수송기로는 한때 세계 최대 수송기였던 미 C-5와, 구소련이 개발한 AN-124가 있고, 전술 수송기로는 우리 군도 보유 중인 베스트 셀러 수송기 C-130 등이 있다.
댓글
짧은 답글일수록 더욱 신중하게, 서로에 대한 배려는 네티켓의 기본입니다.
  왼쪽 보안문자 입력
이름 :  
비밀번호 :  
글저장
답글달기 삭제 글수정 글목록